검색

Vatican News
미얀마 쿠데타에 반대하는 시위 미얀마 쿠데타에 반대하는 시위  (NSWKS)

교황, 미얀마 위해 기도… 정의와 안정 촉구

프란치스코 교황은 2월 7일 주일 삼종기도 말미에 미얀마(버마) 국민과 국가 책임자들에 대한 관심을 표했다. 교황은 지난주에 발생한 쿠데타와 관련된 정치 관계의 민감한 순간에서 벗어날 수 있길 호소했다. 아울러 침묵 중에 함께 기도하자며 광장에 모인 이들을 초대했다.

Marina Tomarro, Fausta Speranza / 번역 이정숙

프란치스코 교황은 2월 7일 주일 삼종기도 말미에 미얀마를 휩쓸고 있는 민감한 상황에 우려를 표했다. 지난 2월 1일 월요일 (미얀마 군부는) 군사 쿠데타를 일으켜 국가 고문이며 노벨 평화상 수상자인 아웅 산 수 치(Aung San Suu Kyi)를 구금했다. 미얀마는 지난 2017년 프란치스코 교황이 사도적 순방을 한 이후 교황의 마음에 “깊은 애정”으로 남아있는 나라다. 교황은 미얀마를 위해 일치와 침묵의 기도를 드리자며 신자들을 초대했다.

“아주 민감한 이 순간, 미얀마 국민들에게 저의 영적 친밀감, 기도와 연대를 다시 한 번 약속합니다. 또한 그 나라의 책임자들이 조화로운 민주주의적 공존을 위해 사회적 정의와 안정을 증진시키면서 공익을 위해 기꺼이 봉사하기를 기도합니다. 미얀마를 위해 기도합시다.”

기도와 단식의 주일

미얀마 주교회의(CBCM)가 신자들에게 평화를 위한 단식과 기도의 특별 주일에 참여하도록 초대한 날에 교황의 말씀이 도착했다. 주교들은 대화, 비폭력, 민주주의의 회복에 대한 호소를 재확인하는 (기도)지향과 강론을 요청했다. 이는 이미 지난 2월 4일 목요일 미얀마 주교회의 의장 찰스 보(Charles Bo) 추기경이 국민과 정권을 향해 호소하며 요구한 내용이기도 하다. 보 추기경은 평화와 민주주의만이 실행 가능한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이와 관련해 영국과 웨일즈 가톨릭 주교회의(CBCEW) 의장 빈센트 니콜스(Vincent Nichols) 추기경도 미얀마의 화해와 모든 정치범들의 석방을 위한 기도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평화 시위

최근과 마찬가지로 오늘(2월 7일)도 미얀마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지난 2월 1일 월요일에 일어난 쿠데타에 반대하는 평화 시위를 하고 있으며, 많은 이들이 계속 체포되고 있다. 감옥과 가택에 감금된 모든 이들을 석방하라는 국제적 요구에도 불구하고, 민주주의민족동맹(이하 NLD) 지도자 아웅 산 수 치에 대한 정확한 소식은 없다. NLD는 지난 (2020년) 11월 8일에 치러진 선거에서 승리했지만, 군부가 지원하는 반대자들은 (선거)위반이 있다며 이의를 제기했다. 지난 2월 1일 구금과 국가 비상 사태 선포 이후 현재 수 치 국가고문은 휴대용 소형 무선 송신기 수출입 관련 법규 위반 혐의로 기소돼 알 수 없는 장소에 구금된 것으로 알려졌다. 아웅 산 수 치 국가고문이 이끌고 있는 정당의 역사적 지도자 윈 테인(Win Htein)과 수 치의 경제 고문인 호주 출신 션 터넬(Sean Turnell) 교수 또한 구금됐다. 터넬 교수는 군사 쿠데타 이후 처음으로 체포된 외국인이다. 

현재까지 무의미한 국제적 호소 

지난 2월 3일 수요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중국과 러사아의 반대로 인해 명시적으로 쿠데타를 비난하지 않았으나, 체포된 모든 이들의 석방, 폭력을 자제하는 인권 존중, 민주적 절차의 회복을 민 아웅 흘라잉(Min Aung Hlaing) 군 최고사령관이 맡은 새로운 정부에게 요구했다. 또한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는 미얀마가 회원국으로 있는 동남아시아국가연합인 아세안(ASEAN)의 특별회의 소집을 요구했다. 하지만 지금까지 모든 것이 무의미해 보인다. 또한 현재까지 소셜 미디어에 강요된 침묵은 국가의 고립을 증가시켰다. 불만을 표현할 수 있는 유일한 목소리는 병원처럼 계속해서 활기를 띠는 광장에서다. (병원에 있어야 할) 적어도 30개 도시의 의료진들이 아웅 산 수 치가 이끄는 정당의 상징과 색인 붉은 장식 등을 들고 나와 평화 시위의 물결을 일으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용시에는 출처를 밝혀주시고, 임의 편집/변형하지 마십시오) 

07 2월 2021, 00:38